RGB vs CMYK


색의 종류

RGB 색상은 빛의 삼원색으로 R(적), G(녹), B(청)의 조합이며 색상으로 표현하고 모두가 겹치는 부분은 흰색이 됩니다. 지금 모니터 속에 표현되는 칼라가 바로 RGB 방식입니다. CMYK 색상은 색의 삼원색으로 일반적인 컬러에서 사용되는 C(청), M(적), Y(황)의 잉크 조합이며 색상을 표현하고 모두가 겹치느느 부분은 검정색입니다. 그러나 잉크의 중첩으로 표현되는 검정은 완전한 검정색은 아닙니다. 또한 검정은 문자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색상이기 때문에 3색으로 인쇄하게 되면 미묘한 색상의 차이가 눈에 보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실제 인쇄시에는 검정을 K(먹) 잉크로 표현하기 때문에 4색을 사용하게 됩니다.   

빛의 삼원색

색의 삼원색


재현성의 차이

RGB와 CMYK의 색상 표현 방법은 근본적으로 다르고 일반적으로 RGB가 CMYK보다 표현할 수 있는 생상의 영역이 넓기 때문에 RGB 색상을 그대로 인쇄할 수 없습니다.  RGB로 인쇄 시 발생되는 예기치 않은 색상 변화를 방지하기 위해 원고 데이터는 꼭 CMYK로 변환하여야 합니다. 


별색

별색은 CMYK 4색으로 표현할 수 없는 금/은색이나 형광색 등의 특수 색상을 사용하거나 반대로 2색이나 3색 등 4가지 색상이 필요하지 않은 색상을 사용하는데 있어 지정컬러를 사용하는데 유용합니다. DIC나 PANTONE과 같은 별색을 사용하여 작업했을 경우에는 반드시 접수시에 인쇄 담당자에게 알려주는것이 좋습니다. 별도로 지정하지 않는 경우에는 인쇄를 위해 데이터를 변환하는 과정에서 4가지 색으로 강제 자동변환 되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자동변환시 부분적으로 색상이 빠진다거나 투명효과가 없어지는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